Home 문화 영화

영화

파업전야

파업전야 같이 나이 먹어가며 인생의 변곡점을 맞이하고 있는 친구와...그친구와 29년전에 아마도 같은 공간에서 봤을것 같은 영화를 기념으로... 대학생이던 그때 보다 지금 더 공감되는 내용도 있다. 물론...

더 페이버릿 – 여왕의 여자

                            The FAVORITE - 여왕의 여자 감독의 능력일 수도 있겠지만 배우들의 연기가 압도적이다... 볼거리도 많고, 음악도 좋고, 풀어놓을 이야기 거리도 풍부하고... 오랜역사를 갖고 있다는건 개인들이 행복할 수는 없어도...

Cold War

                        Cold War 극단적으로 잔인한 시대에 사랑과 자유의지를 지키는건 그만큼 큰 비용이었을 듯.... 그러나 인간이라서 '고통을 감수하는 선택'을 하는것일 수도 있을거라는 생각을 해본다. 분위기 있는 화면과 깊게 어울리는...

GREEN BOOK

                          GREEN BOOK 마음 한쪽이 묵직하면서도 따뜻한 영화. 사람이 가장 잔인하지만, 늘 사람만이 희망이다. 그리고 오늘의 최고의 대사... Because it takes courage to change people's hearts #film #그린북  

LETO

                          LETO 기다리던 영화라 주저없이 달려가서... 그들이 미국문화를 국가가 나서서 막았듯, 우리도 그들에 대해 참 아는게 없구나 싶었다... 생각해보면 역서나 문화적으로 그렇게 잊혀질 수 있는 나라는 아니었는데....영화는...

ROMA

ROMA 올해의 마지막 영화가 될것 같은데, 딱 내가 좋아하는 영화로 잘 골랐다😊... 2시간 넘게 1970년대 흑백앨범을 보고나온것 같다.. 모든 개인의 삶은 이렇게 저렇게 사회와 연결되어 있고,...

군산 : 거위를 노래하다

군산 : 거위를 노래하다 장률감독 영화를 보면, 유년기에 현진건 나도향 김동인 작가들의 소설을 읽었던 그때의 느낌이 든다. 결코 땋에 닿지 못하는 허전함과 지식인이 느끼는 무력함.......

Bohemian Rhapsody

Bohemian Rhapsody Beautiful !!!  그냥 다른 생각없이...천재가 인류에게 남겨준 선물을 오랜만에 추억과 함께 모두 소환해서 즐겨야 겠다... 이번주는.... #보헤미안_랩소디 #퀸 #film

Summer 1993 a new family, a new world

Summer 1993 a new family, a new world 😁미치겠다, 이젠 영화관도 잘못들어간다. 점점 엄한 실수가 늘거간다....😔 암튼 실수로 들어가서 끝까지 나오지 못하고 보게된영화. 실수였지만 더 나은 선택이었던...

A Star Is Born

A Star Is Born 브래들리 쿠퍼와 레이디 가가, 배우이자 가수인 두 사람의 음색이 참 매력적이다.  특별히 좋아하는 외국배우 그런거 없었는데, 이제 브래들리 쿠퍼로 정해야것다 ㅎ #film #브래드리_쿠퍼...

안나, 평양에서 영화를 배우다 ‘Aim High in Creation’

안나, 평양에서 영화를 배우다 'Aim High in Creation' 일단 북한을 좀더 알고싶어서 주말아침 멀리까지.... 북한사람들이 생각하는 영화에 대산 시각도 흥미로웠고, 중간중간 보여지는 그들의 정서와 생각들을...

The Last Suit (El último traje) 나의 마지막 수트

The Last Suit (El último traje) 하루에 문화공연은 하나인 원칙을 깨고 시간이 남아서 한편 인류가 미쳐서 이런 끔찍한일을 할 수있다는게 놀랍고 무서운일이다... 여전히 가능하기도 하고... #film #나의_마지막_수트

Most Read

오랜만에 일상으로 돌아오니 좋네요…

오랜만에 일상으로 돌아오니 좋네요... 아침에 작업실에 도착해보니 친구가 보내준 영양제와 알리바바에서 주문했던 공구들 배달되어 있네요. 자양강장제도 한병 마시고, 새로 도착한 공구도 정리하고 몇 개월 동안 쌓였던...

나의 북한 문화유산답사기 상.하

나의 북한 문화유산답사기 by 유흥준 `평양의 날은 개었습니다' `금강예찬'. 작가가 이 책을 쓸 당시는 금강산관광이 시작하기 직전과 금강산관광 중에 평양주변과 금강산 주변을 방문하고 쓴 답사기. 그때보다 나아진것도...

`가장자리에서’ 로고

`가장자리에서' 로고를 만든 기념으로 반지갑과 명함케이스 노트북 슬리브에 모두 로고를 새겨봅니다 ~ 앞으로 로고 도장으로 라벨로 자주자주 사용할 놈이지만, 오늘은 이런 저런 가죽에 어떤 느낌인지...

밝은 칼라의 바구니디테일 크로스백 

밝은 칼라의 바구니디테일 크로스백  여름이라 계속 밝은 색에 눈길이 가고, 여전히 바구니디테일도 좋고 해서 한번더... 책도 한권들어가는 넉넉한 크기도 맘에들고, 가벼워서 짧게 바디크로스백으로도 사용 할수 있는것도...